Register 2022.12.02 (Fri) KOREA Edition
전체메뉴보기

환경

롯데마트, 필(必)환경 선물세트 …재활용은 높이고 플라스틱은 줄였다

송고시간 2020.08.28 13:49


사진출처 : 롯데마트

롯데마트가 환경을 생각하는 '필(必) 환경' 시대에 맞춘 선물세트를 선보인다.

매년 명절만 되면 다양한 선물세트들이 등장한다. 이때, 배출되는 포장 폐기물들과 분리수거 및 재활용이 어려운 포장은 늘 환경과 관련된 여러 문제를 떠안고 있다.

롯데마트는 필환경에 적극 동참하기 위해 분리수거 및 생분해가 가능한 친환경 포장과 재사용이 가능한 방식으로 포장한 선물세트를 출시했다.

일반 과일세트의 경우, 플라스틱과 스티로폼으로 과일을 감싸는 것이 대부분이었다. 그러나, 롯데마트는 100%종이 재질만 사용했으며, 기존 잉크보다는 비용이 비싸지만 유기 화학물 배출량을 감소시키는 콩기름 인쇄기법을 적용했다.

과일을 흔들림 없이 감싸주는 ‘난좌’를 자체적으로 개발해 안전한 배송이 가능하도록 설계한 점도 주목할만하다.

버섯·인삼 선물세트 역시 플라스틱 사용을 제거했으며 정육 선물세트는 보냉백을 적용했다. 보냉백은 장바구니, 쿨링백으로도 사용해 지속적으로 사용 가능한 제품이다. 일회성이 아닌 다양한 재활용이 가능해 합리적이라는 평을 얻고 있다.

수산물과 축산물에 사용하는 아이스팩 또한 친환경 부자재를 사용한다. 내용물을 100% 물로만 채웠으며, 포장재 또한 부직포가 아닌 크라프트 재질의 종이를 사용해 분리수거에 용이하게 제작해 운영한다.

롯데마트 관계자는 "자원 선순환 프로젝트를 통해 환경을 지키기 위한 중점 과제를 실천해 나가고 있다"며 " 2025년까지 롯데마트에서 사용하는 비닐 및 플라스틱을 50% 감축 계획과 매장 내의 식품 폐기물도 2025년까지 30% 줄일 계획이다"고 설명했다.

이어 "필환경시대에 자연 친화적인 친환경 포장재를 적용한 선물세트이다"며 "선물하는 사람과 받는 사람 모두 만족할 수 있는 롯데의 친환경 선물세트로 행복한 명절 보내기 바란다"고 덧붙였다.

기사인쇄 | 홍민정 기자 press.series@gmail.com

공익경제신문 댓글 토크0

* 최대 200자까지 작성가능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0/20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9176

Follow 공익경제신문